금연길라잡이

통합검색폼

검색

금연표시가 없어도 금연은 기본입니다.


유틸메뉴


소셜네트워크바로가기

새창으로 페이스북 바로가기 새창으로 보건복지부 금연캠페인 트위터 바로가기 전체 메뉴
 전체메뉴보기
전체메뉴 닫기

주메뉴

금연길라잡이

함께나누기

퀵메뉴

체험 및 비법 전수 하기

금연에 도움이 되는 다양한 의견을 자유롭게 공유할수 있습니다. 금연비법 및 감명깊은 글은 추천을 통해 추천글 보기로 이동됩니다. *특정인에 대한 비방, 비속어, 상업성, 기타 공공이익에 반하는 내용은 관리자가 임의로 삭제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. 금연아이콘 소개

게시물 보기 - 게시물의 제목, 등록일, 조회수, 첨부파일, 게시내용 등을 볼 수 있습니다.
제목 과도기
작성자 작성자 밝게큰나 (865일) 조회수 226
추천수 3 등록일 2017-11-14
첨부파일 첨부파일이 없습니다.
 금연 초반에도 그렇고 진행되는 내내 마음이 몹시 어수선할 때가 있죠. 초조하기도 하구요. 확신도 안서고 불안하기도 하고. 사실 그런때 필요한 건 혼자만이 아니라는 사실을 깨닫는 겁니다. 금길이 좋은게 바로 그런데 있죠. "인간의 삶은 늘 과도기"이고 금연과정의 힘듦은 금연하고 있는 분들이면 늘 겪고 있다는 생각을 편안하게 받아들이세요. 그러면 그 어떤 대체물보다 나을 겁니다.

 한 감정의 수명은 90초 가량된다고 합니다. 그 사이를 견디면서 다른 곳으로 관심을 돌리면 그 감정은 사라지는거죠. 그런데 계속해서 붙잡으면 그 수명은 늘어나게 되죠. 그래서 그 사이에 댓글도 달고 글도 써보려 하고 물도 마시고 하면 좋습니다. 글을 쓴다는 것 자체가 내면의 통로라고 하더군요. 일기나 편지를 쓸때 확연히 알 수 있죠. 그때야 습관적이고 관습적인 일상으로부터 내면에 고개를 돌릴수 있게 되죠. 겨우 나와 대면해서 서게 된 거죠. 게다가 담배를 피우고싶은 감정과 싸우면서?야 비로소 (가려져 있던) 자신과 대면하게 됩니다. 그 전에는 그냥 생각없이 담배를 물고 불을 댕기는데 서슴지 않았겠기에 가려져 있었던 거죠. 자신이야 몸도 마음도 타들어가든 말든 남이사 눈살을 찌푸리든 말든...

 그러나 이젠 자신을 관찰하지 않으면 집니다. 늘 생각한대로 늘 행동하던대로 하려고만들면 곧 담배가 다가오게 될 겁니다. 관찰한다는건 제3자적인 시각으로 살짝 빠지는 일입니다. 그렇게 해야 감정을 다스리기 쉬워져요.  

 힘들때 가만히 그 상태를 관찰해보세요. 그냥 가만히... 달아나려 할 필요도 없고요. 그 상태 그대로 불편함과 함께 머물러 보세요. 금연이 좋은게 뭐냐면요. 이 과정을 잘 통과하면 분노나 공포나 불안 같은 감정을 콘트롤하기 더 쉬워진다는거죠.  이 프레임을 잘 만들면 어느 상황이 되었건 걸러지게 되어 있습니다. 그리고 그 프레임을 평상심이라 부르기도 한다죠.


어느 날 저녁, 노인이 어린 손자에게 일렀다. 
“얘야, 우리 안에는 늑대 두 마리가 서로 싸우고 있단다. 하나는 좋은 늑대고, 다른 하나는 나쁜 늑대지.” 
어린 손자가 잠깐 생각에 잠긴 뒤 물었다. 
“둘이 싸우면 어느 늑대가 이겨요” 
할아버지는 입가에 인자한 웃음을 머금고 답했다. 
“네가 정성스레 먹이를 주고 잘 키운 늑대가 이긴단다.”

체로키부족 우화인가요?
좋은 글입니다.
감사합니다~~
작성자 쌀집아저씨 (79 일) 2017-11-14 18:02:52.0
네~ 저도 간간히 되새겨보는 우화라죠~
작성자 밝게큰나 (865 일) 2017-11-14 19:31:13.0
좋은글 잘보고갑니당~
하얀붕어 (5 일) 2017-11-14 19:34:30.0
좋은글 감사합니다 ^^
작성자 멋쟁이남자2016 (1083 일) 2017-11-14 19:52:33.0
불편함과 함께 머물다라는 말이 참 와닿습니다. 좋은글 감사합니다.
작성자 하늘원기아빠 (133 일) 2017-11-15 01:39:12.0
잘 음미해보겠습니다.
작성자 엑스멘 (231 일) 2017-11-15 05:54:31.0
교훈적인글 공부 되어 갑니다()()()
작성자 석천 (1200 일) 2017-11-15 06:27:42.0
확인
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수 추천수
공지 2017 공감마당 '공마어워드' 발표 길잡이 2017-10-30 3846 2
공지 [2017년 금연 응원 릴레이] 우리들의 공마(공감마당), 함께 금연합시다! (16차 공지)-마감- 길잡이 2017-04-20 43780 15
출석 ★ 2017.11.18. 토요일 출석부 ★(28) 쌀집아저씨 2017-11-18 176 --
2276 불피우지 않을거지..ㅎㅎ!!(3) 새글 작성자  석천(1203일) 2017-11-18 68 0
2275 ★ 2017.11.18. 토요일 출석부 ★(28) 새글 작성자  쌀집아저씨(83일) 2017-11-18 176 0
2274 친구 아버님 장례식장(4) 작성자  내가과연!!(89일) 2017-11-17 133 0
2273 새로운 마음으로(9) 작성자  다시피면개응생이(101일) 2017-11-17 187 0
2272 금연 1주년(10) 작성자  아이런샷(367일) 2017-11-17 169 0
2271 그들만의 리그(19) 작성자  쌀집아저씨(82일) 2017-11-17 422 0
2270 캬캬캬(8) 작성자  dude(2003일) 2017-11-17 208 0
2269 ★ 2017.11.17. 금요일 출석부 ★(42) 작성자  쌀집아저씨(82일) 2017-11-17 323 0
2268 금연 4일차(13) 내사전에 담배란없다(4일) 2017-11-16 240 0
2267 심심...(10) 작성자  위즈(1517일) 2017-11-16 281 1
2266 To 하얀붕어님(15) 작성자  다시피면개응생이(100일) 2017-11-16 344 0
2265 감기(11) 작성자  붕빠2(1060일) 2017-11-16 188 0
2264 무제(13) 작성자  얼룩도마뱀(1051일) 2017-11-16 224 1
2263 상상(17) 작성자  쌀집아저씨(81일) 2017-11-16 241 0
2262 이게 최선입니까^^(8) 작성자  쌀집아저씨(81일) 2017-11-16 201 0
2261 ★ 2017.11.16.목요일 출석부 ★(36) 작성자  쌀집아저씨(81일) 2017-11-16 310 0
2260 다시피면개응생이..님(14) 하얀붕어(6일) 2017-11-15 372 0
2259 Wq(1) 산들가람(10일) 2017-11-15 117 0
2258 금연2시간째입니다. 조언부탁드려요(11) 성희사랑(1일) 2017-11-15 335 0
2257 그냥 보세요!!!(9) 작성자  유진(3588일) 2017-11-15 261 0
2256 36일 제가 하고있는 금연방법(8) 작성자  흡연구역은 없다(36일) 2017-11-15 223 0
2255 금연이란,, 번뇌를 버리는것,, 2천일즈음에(8) 작성자  최영섭(1994일) 2017-11-15 177 0
2254 700일(12) 작성자  소망있음(700일) 2017-11-15 154 0
2253 의미를 부여하지는 않을껍니다.(9) 그리고777(222일) 2017-11-15 175 0
2252 질문 : 생애 마지막 한귀(21) 작성자  쌀집아저씨(80일) 2017-11-15 361 1